04.13.2018 08:37

나눔의 빛 (feat 정전)

조회 수 4525 댓글 1

하경삶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공부가 어는덧 후반부를 달려갑니다.


아직두 인간의 본성이 많이 남아서 목사님이 타주 가시어서 한주를 쉬게 되었을때 갑자기 찿아오는 편안함 (?) 및 안도감 이 있었는데


형제들끼리 모여서 나눔을 하시라는 명령 카톡이 새벽 잠을  깨우면 제 폰으로 날라 들었습니다.


카톡에 공지를 띠웠지만 형제 4 ~ 5 이서 (중년 아저씨 끼리) 모여서 과연 목사님의 인도 없이 .... 라는 불안감과


다 오시기는 할까 라는 불안감으로 교회를 향했습니다.


다행히 익숙한 얼굴이 하나둘씩 보이고 저희 4형제 들 모여 앉아 기도로 모임을 시작했습니다. 


(사이몬 집사님이 목사님이 꼭 물어 볼꺼라면서 기도로 시작 안하 면 안된다구 하셔셔..)


나눔따윈 없을꺼야...아마 쓸데 없는 이야기만 하다 올지도모를거야 라는 제 생각은 어느세 저만치 날라가 버리구 


목사님 이 계실때 못 나눌수 있을 만한 이야기 들이 다들 봇물 처럼 나오고 저역시 어느세 동참했습니다.


여자셋이 모이면 쟁반이 깨진다고 했는데... 남자 넷이 모이니 교회가 깨질듯....


나눔속에 서로 가 같구나 라는 동질감과 인간의로서의 피로 들...그리고 그걸 극복 해주실 하나님 이야기를 꽃피우고 있을때


교회 정전....퍽... 


어둠속에서 누구하나 동요 하지 않고 오히려 더 차분히 나눔을 합니다.


옆방 말씀에 삶에서는 웃음꽃이 핍니다. 정전 속에서 김창곤 목사님의 잘 들리지 않는 목소리와 성도님들의 웃음이 교회를 메웁니다.


우리들도 질세라 핸드폰 후레쉬 를 켜면서 이야기 해 나갑니다.


점점 더 어둠속에 잘 보입니다. 


아마도 눈이 어둠에 익숙해져 가는것 일수도 있겠지만...


전 성령님의 환함이 나눔의 빛이 저희가 있는 방 가득 메워서 그렇다고 믿습니다.


예수님이 빛으로 오신다는 것을 믿습니다.


9시 30분 모두 마치고 나오는데... 여자 하경삶 방에서는 아직도 핸드폰 불빛이 세워 나옵니다.


카슨 시 에서는 정전이 왔어도 포도원 에는 빛으로 가득찬 밤이었습니다.






6543969447605086354
  • 정영민목사 2018.04.13 11:05
    그러면 그렇지,, 목사가 없어도 잘 하리라 믿었습니다.. 전기 나갔다는 알람회사의 전화가 오는 바람에 여기 시간으로 자정이 넘어 전화벨소리에 잠이 깼습니다.. 다음 주에 다시 만나요^^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미지 첨부 오류시 해결 방법 file 포도원교회 12.17.2018 8673
공지 담임목사 이메일 주소 변경 포도원교회 06.25.2015 138547
공지 포도원교회 웹사이트는 실명제로 운영됩니다. Podowon 01.17.2014 181087
공지 회원가입을 해주세요. Podowon 01.12.2014 180671
794 영아실 바닥 공사 file 정영민목사 04.24.2018 2727
» 나눔의 빛 (feat 정전) 1 박현서 04.13.2018 4525
792 예배때 함께 부를 새찬양입니다 - 말씀 앞에서(하나님 말씀에 두려워 떠는 자) 김성길 04.11.2018 3722
791 오늘(9일) 4월 선교기도회 김창곤 04.09.2018 3099
790 예배때 함께 부를 새찬양입니다 - 여호와를 즐거이 불러 (감사함으로) 김성길 04.04.2018 2877
789 어린이 전도협회 제 24회 후원의 밤 성황 1 김창곤 03.22.2018 4743
788 GP선교회 국제협의회 참석 file 정영민목사 03.19.2018 3645
787 11일(주일) 섬머타임 시작 김창곤 03.09.2018 3496
786 예배때 함께 부를 찬양입니다 김성길 02.21.2018 3539
785 우리도 그땐 그랬었는데...... 1 김재원 02.01.2018 5175
784 예배때 부를 새찬양입니다 - 기꺼이 주께 1 김성길 01.24.2018 5152
783 하이티 선교팀 5 file 김정훈 01.24.2018 4920
782 다니엘 금식을 마치며 3 김정범 01.23.2018 4990
781 아프리카.. 미지의 땅을 찾아서 7 file 정영민목사 01.22.2018 5039
780 이준혁 집사 소설집 소개 5 file 김창곤 01.13.2018 5907
779 중고등부 도착 시간 김창곤 01.06.2018 4116
778 어깨가 으쓱 올라갔습니다 file 정영민목사 01.05.2018 3891
777 성탄절 아침에 2 김재원 12.25.2017 5051
776 [이시야서'종의 노래'에 관한 소논문] 을의 노래 이준혁 12.20.2017 4164
775 새로운 영상, 음향장비가 설치 중입니다. 1 file 최구용 12.14.2017 655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 4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