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734 추천 수 0 댓글 1

지난 토요일티화나 일일 단봉선을 은혜가운데 다녀 왔습니다.

이번에  곳은 고아원이었습니다

고아원 입구에 다다르자 목사님스태프들 그리고 아이들까지 저희를 마중 나왔습니다.

아이들은 예의 바르게 "안녕하세요." 라고 인사를 건넵니다그러고선 저희가 가져온 물건을 들어주겠다며 너 나 할 것 없이  벗고 나섭니다

많은 사람들의 도움으로 그 어느 때보다 발빠르게 아이들 크래프트와 점심 준비에 들어갈수 있었습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5-35 copy.jpg



특히나 이번 송정인 목녀님의 부재로 급조된 우리 크래프트팀은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할지 막막하기만 했습니다.

그러나 저희가 초보인걸 눈치 챈(?) 스태프들과 아이들이 두손두팔 걷고 도와준 덕분에 다행히도 잘 마칠 수 있었습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5-48.jpeg


20181020_120158~2 copy.jpg


이번 놀이주제는 애벌레에서 나비가되는 과정을 보여주는 크래프트였습니다.  이것을 통해 그들에게 전하고자  성경말씀은 이와같습니다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그는 새로운 피조물입니다 것은 지나갔습니다보십시오 것이 되었습니다.” 고린도후서 5:17

KakaoTalk_Photo_2018-10-21-22-28-32 copy.jpg



항상 흥이 넘쳐나시는 김형철 목자님의 주도로 아이들의 부모님들 또한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사진속 설명은 필요 없을것 같습니다. 목자님의 표정이 다 말해주고있는걸요,,, ^^

KakaoTalk_Photo_2018-10-21-22-34-25 copy.jpg


KakaoTalk_Photo_2018-10-21-22-34-35.jpeg



아이들의 맛있는 점심시간이 돌아왔습니다~ 인앤아웃버거 저리 가라의 비쥬얼입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3-36 copy.jpg



우리 미모담당 목녀님들도 너무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2-52 copy.jpg



마지막으로 고아원에서 영어를 꽤 잘하는 한 친구를 만났습니다.
이름은 Rayomond이고 나이는 9살입니다.
왜 고아원에 오게 되었냐고 물어 보았더니 자기는 미국 오렌지카운티에서 태어나 3살때 여기 고아원으로 왔다고 했습니다. 엄마는 마약관련해서 지금은 감옥에 있고 아빠가 가끔 자신을 보러온다고 합니다. 만약 이 아이가 두 부모님아래 더 나은 환경에서 자랐더라면 더 많은걸 보고 경험할수 있었을텐데, 너무나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안심이 되었던건 고아원 시설이 기대이상으로 너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이었습니다. 이런곳이라면 다른 평범한 아이들 못지 않게 아이들이 밝게 자라날 수 있을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0-03 copy.jpg



정말 순수하고 때묻지 않은 밝은 마음을 가진 아이들과 함께 소중하고 뜻 깊은 시간을 가졌기에 우리 모두 몸은 피곤했지만 마음은 너무나 행복했습니다. 하나님께서 계획하시는 크고 놀라운 일들이 이곳에서 이루어 지길 바라는 바입니다. 


KakaoTalk_Photo_2018-10-21-22-31-04.jpeg

KakaoTalk_Photo_2018-10-21-22-32-40.jpeg

  • 최구용 2018.10.23 07:01
    이번 단봉선에는 특별히 은혜가 더 했습니다.
    일일단봉선의 주축을 이루는 집사님들의 사정으로 참석하지 못하셔서 새로운 분들이 사역을 감당하셨고, 홍선교사님 부부도 마침 한국 방문중인데다, 의사소통이 가능한 교회 리더들도 수련회 참석차 부재중이어서 더욱 간절히 성령님의 도우심을 구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신실하신 하나님은 도움의 손길들을 예비하셨고, 소외되고 어려운 환경의 샌베르나르도 성도들에게 예수님의 크고 놀라운 사랑을 전하게 하셨습니다.
    모든 영광을 감사하신 하나님께 올려 드립니다.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 Peru 단봉선 2019 file 최구용 08.29.2019 173
111 2019 Peru 단봉선 5 file 최구용 08.27.2019 265
110 2019년 아리조나 단봉선 2 simonsu 07.10.2019 346
109 Arizona 단봉선소식을 전합니다. 1 file 최구용 07.04.2019 328
108 2019년 5월 메모리얼 위캔드 티화나 일일 단봉선 4 file 김형철 05.30.2019 317
107 2019년 4월 티화나 일일 단봉선 3 file 이우용 04.30.2019 418
106 페루의 끝자락 딱나에서 4월의 선교소식을 전합니다. 2 file 장인성 04.28.2019 270
105 3월 티화나 일일 단봉선 3 file 장윤미 04.03.2019 445
104 2019년 2월 새해 첫 티화나 일일 단봉선 2 file 채홍진 02.21.2019 875
103 2019 아이티 단봉선-3신 3 file 정영민목사 01.31.2019 638
102 아이티 단봉선 2신 추가 사진 2 정영민목사 01.30.2019 608
101 아이티 단봉선 2신 1 file 정영민목사 01.30.2019 530
100 아이티 단봉선 첫날 3 file 정영민목사 01.28.2019 515
99 2019 아이티 단봉선-1신 2 file 정영민목사 01.28.2019 625
98 딱나에서의 1월의편지 2 file 장인성 01.12.2019 581
97 2018년 12월 티화나 일일 단봉선 2 file 채홍진 12.17.2018 589
» 2018년 10월 티화나 일일 단봉선 1 file 이선주 10.22.2018 734
95 Tacna, Peru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3 file 최구용 08.31.2018 1090
94 페루의 딱나에서 선교소식을 전합니다. 2 file 장인성 07.28.2018 1145
93 8년만의 만남 file 정영민목사 06.21.2018 128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