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7792 댓글 2

가끔씩 인도음식이 당길때가 있죠..^^;;

 

이 곳은 로스앤젤레스시 한국문화원 바로 앞 길건너에 있는 인도식당입니다

 

작년에 우연찮게 차없는 거리를 걷다가 발견한 식당이죠.  

 

2328BD3753251EBF1807F6

 

사진 유리에 가게 전화번호(323-936-2050) 가 보이네요.^^;;

 

탄두리TANDOORI 는 인도 전통 화덕을 의미하죠...

 

주소 : 5468 Wilshire Blvd, Los Angeles, CA 90036 (323) 936-2050

 

2217903753251EC21F026F

 

인도하니까 힌두교가 생각나네요.

힌두교는 인더스강을 산스크리트어로 신두[Shindhu 大河 큰강이라는 뜻]라고 하는데

같은 어원을 가집니다.

, 신두 , 힌두 , 인도 다 같은 어원에서 출발한다 이말이죠.

 

힌두교의 기원에 대해서는 두가지 설이 있다고 합니다.

 

[인도의 원주민들이 인더스강을 중심으로 하여 발전시켜온 농경문화의 다신교적 유산]이 첫번째 설이고

 

[기원전 2세기경 중앙아시아로 진출한 아리안 족의 자연신]이 두번째 설입니다.

 

대체로 힌두교는 윤회설이 대표적 세계관입니다.

힌두교 종교철학의 여섯 정통파는 상카Sankhya, 요가Yoga, 니야야Nyaya, 바이셰시카Vaisheshika, 미맘사Mimamsa, 베단타Vedanta학파입니다. 많은 분들이 요가를 몸가꾸는 스트래치 운동의 한 종류로 생각하시겠지만 힌두교의 쟁쟁한 여섯정통파중 하나죠. 이들은 모두 베다를 신의 계시에 의해 성립된 슈루티를 가장 권위 있는 경전으로 받아들였으며 베다시대 말기인 기원전 700~500년에 집성된 우파니샤드의 산물이었다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들 여섯정통파의 철학은 결코 서로 모순되거나 적대적이 아니고 모두 수행자로 하여금 절대자를 아는 상태[사마디]”영혼의 자유[모크샤]”라는 동일한 실천적인 목표에 이를 수있게 하는 길을 제공합니다.

 

힌두교도 삼신이 한 몸을 이루고 있죠.

우주창조신 브라만

유지신 비쉬나

파괴신 – 쉬

 

힌두교는 영혼이 자유롭게 해방되는 길을 제시해주는 것이 구원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특히 네 가지의 요가를 통해서 자기 자신이 브라만(브라만은 또 다시 상카라신학과 라마누자 신학으로 나뉨니다. 특히 라마누자는 브라만을 인격적인 신의 현현으로 믿으며 동시에 범신론적인 비쉬나가 다양한 형태의 모습으로 나타나는데 그 모습을 아바타Avatar로 부르며 인간의 구원을 돕는다.) 임을 자각하게 하는데 그 네가지는

 

즈나나Juana -  지혜를 구함으로 브라만을 찾아가는 길

바크티Bhakti - 사랑의 헌신을 통해서

카르마Karma - 자신의 업보에 충실함으로

라자Raja - 정신적 훈련을 통해서

 

구구절절 머리 아프게 힌두교에 관하여 말이 길어졌는데 제가 말씀드리자고 하는 것은 

 

인도메뉴의 커리는 바로 그 범신론의 힌두교처럼

 

여러 다양한 향신재료들이 복합되어 탄생된 소스죠. 

 

다시 말씀 드리자면

 

커리소스는 바로 힌두교를 잘 나타내는 상징물이라는 것이

 

제 주장입니다.  ^^

 

 

2123ED3753251EC51A9D23

 

 

입구부터 여러가지 인도문화의 상징물이 식당 구석 구석을 장식하고 있습니다.

(자카트 레이트Zagat Rate는 아님 ^^;;)

 

 

 

 

 

220EA43753251EC824CEE7

 

216E283753251ECA2DCA9E

 

무료로 제공되는 칩

 

2525023753251ECD188E58

 

음료로 시킨 망고요거트 Mango Lassi

 

226B083753251ED02E0A63

 

에피타이져 양파튀김 Onion Bhaji

 

26511E3853251ED30D3FCE

 

인도소스를 난Naan에 적셔 멈으면 일품이죠. 이집에는 Naan이 여러 종류인데 제가 좋아하는 로띠난과 비슷한 걸 시켰습니다.

 

 

2771613853251ED63044D4

 

플레인 난Naan

 

2309623853251EDA2560EE

 

요즘 건강을 위해서 밥은 현미를 시키죠. ^^

 

276BA23853251EDD030E64

 

우리가 먹는 커리에 가장 가까운 커리curry소스로 만든 치킨커리

 

2260843853251EE0077195

 

치킨티카마살라커리를 미디엄 맴게 해달라고 했습니다.

 

 

2158E53853251EE30A8394

 

탄두리 화덕에서 구워온 새우

 

235D963853251EE6080596

 

216CE94953251EE92CCFD4

 

2465CE4953251EEB2AA47D

 

27687E4953251EEF2B8378

 

아주 맛있는 인도메뉴!!

사진을 보는데 입에 침이 고이는군요.

사실 세계인의 인기메뉴차트에서 커리는 타일랜드와 일본이 베껴서 만든 메뉴들이 차트안에 등극했지만 정작 인도정통카레메뉴는 들어가지 못한 리스트가 부지기수입니다. ^^

 

하여튼 힌두교의 다양한 향신료가 들어가서 만든 커리의 정통은 역시 인도커리입니다.

사순절 이후

시간 나시면 함 드셔보심이...^^

 

  • 이준혁 2014.04.10 11:02

    각국의 문화와 음식으로 선교적 마인드를 기르게 제가 언젠가는 당기게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통통^^

     

  • sungkipark 2014.04.10 08:14
    근데 인도 음식이 저는 좀 안땡기네요...
    너무 향이 강하고 먹고 나서 잘 먹었다는 느낌이 한번도 없었다는...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담임목사 이메일 주소 변경 포도원교회 06.25.2015 106151
공지 포도원교회 웹사이트는 실명제로 운영됩니다. Podowon 01.17.2014 150060
공지 회원가입을 해주세요. Podowon 01.12.2014 149767
827 성경의 예언서를 해석하는데 있어 올바른 접근 방법 이준혁 01.14.2016 5745
» 힌두교를 가장 잘 나타내는 인도커리 2 이준혁 04.08.2014 17792
825 히말라야를 넘나들던 실력으로... file 정영민목사 06.20.2015 6120
824 흥미로운 교회사 [안셀무스의 대속설이란?] 1 file 이준혁 05.12.2015 7272
823 흐르는 눈물을 용서와 바꾼 천사 1 file 이준혁 06.18.2015 7001
822 휴스톤을 위한 기도 5 file 정영민목사 08.31.2017 5319
821 회식자리에서 술 마셔야 해? 이준혁 08.17.2017 4251
820 회복탄력성을 읽고.. 4 유영용 10.10.2014 14149
819 환자들의 근황 3 정영민목사 09.26.2017 5392
818 홍활민형제 생명의 삶 졸업간증 6 Podowon 01.17.2014 22815
817 홈니스된 과학자 장로님 2 황루디아 05.14.2014 14765
816 홀로서기 훈련 (간증) 2 황루디아 03.15.2014 18161
815 혼자만 알기에는 너무나 아까운,, 1 Podowon 01.04.2014 26036
814 혼고기는 불가능하다 이준혁 07.27.2017 4568
813 혹시 "점빼는 찬양"을 아시나요? 3 김성길 02.08.2015 7736
812 혹 이사 갈 집을 찾으시나요? 제가 사는 타운 홈 소개 (2베드 2베쓰 2카 그라지) 2 최연자 02.22.2014 19805
811 현재 최고령 스튜어디스 1 이준혁 11.16.2017 4215
810 헐리우드 영화제작사 작명 배경 1 이준혁 10.20.2014 12099
809 행복찿기 5 박현서 02.16.2017 667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 4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